스쿨푸드 인천공항 매장 매출 전년比 538%↑…입국자 격리면제 영향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5.24 13:32
스쿨푸드는 24일 5월 2~8일 인천공항 제1터미널 출국장 2층에 입점한 매장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38% 상승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매출 상승 배경으로 코로나19로 억눌렸던 여행 심리가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면제 시행 이후 폭발했고, 국제 항공 여객 수 증가와 함께 황금연휴 동안 공항 하루 이용객 수가 3만명을 넘는 등 공항 방문자가 폭증한 것이 매출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분석했다.

스쿨푸드 관계자는 "팬데믹 시기 사회적 거리두기와 해외입국자 대상 자가격리 시행 정책으로 이용객이 감소했던 인천공항점은 앞으로 수익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