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정보통신, 342억 규모 건보공단 정보시스템 사업 수주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03 10:32
쌍용정보통신이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정보시스템 통합유지관리 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 계약은 342억 규모로 최근 매출액 대비 14.09% 수준이다. 계약기간은 2022년 6월 1일부터 2024년 5월 31일까지이다.

아이티센 그룹의 계열사인 쌍용정보통신은 그룹사가 보유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공공 SW 사업을 안정적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

쌍용정보통신은 2021년 매출이 2426억원을 달성하며 전년 대비 102% 성장했다. 영업이익은 64억원으로 흑자전환 했다. 클라우드 사업 집중으로 올해의 성장 폭은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신정부의 핵심 정책 중 하나인 디지털 대전환으로 클라우드 도입이 가속화 되면서 쌍용정보통신은 이에 발맞춰 클라우드 전환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클라우드 이노베이션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클라우드 전문 기업인 ‘클로잇’을 공식 출범했다.

쌍용정보통신 관계자는 "국내 최고 ICT서비스 기업의 위상을 바탕으로 공공 SW 사업 역량을 인정받아 계약이 이어지고 있다"며 "클라우드 부문 사업 강화와 함께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서비스를 확대해 성장세를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