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두기 해제에 '놀이공원' 검색량 54% 늘었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05 17:52
올해 5월 내비게이션 앱 ‘티맵’에서 ‘놀이공원’을 검색한 이용자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티맵모빌리티에 따르면 5월 1일부터 31일까지 티맵에서 에버랜드·레고랜드·롯데월드·서울랜드 등 전국 주요 놀이공원(검색량 기준 1∼10위 합산)을 목적지로 설정한 길 안내 건수는 총 49만7814건이었다.

필 로일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사장(오른쪽)이 환영식서 축사를 하고 있다. /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
이는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기 전인 2019년 5월(32만3529건)과 비교해 54% 증가한 것이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진행되던 때와 비교하면, 1년 전인 2021년 5월(31만1054건)보다는 60%,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2020년 5월(21만4610건)보다는 132% 많았다.

티맵모빌리티는 주요 놀이공원 검색량이 늘어난 것에 대해 올해 3월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롯데월드 부산)이, 5월에 글로벌 테마파크 춘천 레고랜드 코리아 리조트(LLKR·레고랜드)가 각각 개장한 점도 영향을 줬다고 분석했다.

5월 놀이공원 중 검색량 1위는 경기 용인의 에버랜드가 5만8811건으로 1위였다. 어린이날인 올해 5월 5일 정식 개장한 레고랜드가 4만1709건으로 2위에 올랐다. 경기 과천 서울랜드(3만9413건),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 어드벤처(3만2300건), 안성 팜랜드(3만92건)가 뒤를 이었다. 3월 31일부터 손님을 받은 롯데월드 부산은 2만2739건을 기록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