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진모빌리티, 통합 모빌리티 솔루션 공동 구축 나선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08 12:48 | 수정 2022.06.09 10:38
롯데렌탈의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는 8일 진모빌리티와 통합 모빌리티 솔루션 모색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김경봉 그린카 대표(왼쪽)와 이성욱 진모빌리티 대표이사 / 그린카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모빌리티 얼라이언스를 함께 구축하고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며, 서비스를 공동 개발한다. 협약 이후 양사의 고객들을 위한 쿠폰 할인 혜택을 시작으로 프로모션도 진행할 계획이다.

진모빌리티는 프리미엄 대형 승합 택시 기반 모빌리티 플랫폼 아이엠(i.M)을 운영하는 모빌리티 회사다.

김경봉 그린카 대표는 "이번 진모빌리티와의 제휴는 양사의 서비스의 역량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더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자사의 사업 영역을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향후에도 편리한 이동에 대한 고객의 니즈를 충족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의사를 밝혔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