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KB국민, 대안신용평가 기반 금융상품 연내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20 11:35
통신사와 카드사, 신용평가사의 데이터를 결합한 신용평가 서비스 기반 금융 상품이 연내 출시된다.

LG유플러스는 KB국민카드, 한국평가데이터 등과 함께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3사가 함께 개발하는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은 ▲LG유플러스의 통신정보 ▲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KoDATA의 신용정보 등을 결합한 후 각 사가 보유한 데이터 분석, 금융상품 개발, 신용평가모형 개발 등 역량을 집약해 만든다.

3사는 연내 대안신용평가 모형을 개발한 후 서비스를 개시한다. KB국민카드는 개발되는 대안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해 소상공인 등 개인사업자 대상 특화 금융상품을 제공한다.

전경혜 LG유플러스 AI/Data Product담당은 "소상공인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안정적인 경영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발전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jinle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