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출범 9개월만에 가입자 360만명 대출 4조 달성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6.28 16:00
토스뱅크가 출범 9개월만에 가입고객 360만명(6월 27일 기준)을 돌파했다. 대출잔액은 4조원, 중저신용자 대출 비중은 36%에 달한다.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 / 토스뱅크
가입고객 360만명 달해중저신용자 대출 비중은 6% 더 늘려야

토스뱅크는 28일 서울 중구에서 미디어데이 행사를 열고, 지난 해 10월 출범부터 지금까지 약 9개월 간의 성과를 발표했다.

토스뱅크는 출범 9개월도 안돼 가입고객 360만명을 돌파, 지난해 말 110만명 대비 6개월새 250만명이 추가로 늘었다고 밝혔다. 가입 고객 10명 중 9명이 실제 뱅킹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고객 연령대는 20대에서 50대 이상까지 고른 분포를 보인다. 토스뱅크 고객 중 40대는 23.8%, 50대 이상 역시 19.2%다. 반면 10대는 6.5%이다.

체크카드 누적발급률은 84%로, 매달 100만명 이상의 고객이 카드를 한번 이상 사용하는 셈이다.

지난해에는 대출총량 규제로 인해 대출 한도를 소진, 출범 9일만에 여신영업을 중단한 바 있었다. 이후 올 1월부터 대출을 재개, 6월 기준 대출잔액 4조원을 돌파했다. 이 중 중저신용자 대출 비중이 36%. 출범 당시 금융당국에 약속했던 34.9%는 돌파했지만, 올 연말까지 42%를 달성해야 하는 과제가 남았다.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는 "평가가 어려워 제대로 된 권리를 누릴 수 없었던 중저신용 고객을 위해 자체 개발한 신용평가모형인 TSS(토스 스코어링 시스템)를 적용하고 있다"며 "중저신용 고객 4명 중 1명이 고신용자로 재평가 되는 크레딧 빌딩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기회를 드릴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신규 서비스로 ‘모임통장·금융상품 추천 서비스' 내놓는다

토스뱅크에서는 7월 1일부터 씨티은행 대환대출이 시작된다. 기존 씨티은행 고객은 토스뱅크를 통해 모바일로 대환대출 가능 여부를 조회하거나 실행할 수 있다. 토스뱅크는 기존 씨티은행 금리 대비 일괄 0.3%포인트 금리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홍민택 대표는 ‘토스뱅크 모임통장' 상품을 곧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다음달 1일부터는 토스뱅크 체크카드 에피소드3를 내놓을 계획이다. 영화와 디저트 영역까지 캐시백 영역을 추가했고, 캐시백 금액을 강화했다. 3000원 이상 결제 시 혜택을 주던 최소 결제금액 조건도 없앴다.

토스뱅크는 다음달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도 시작한다. 홍 대표는 "토스뱅크 고객이 더욱 현명하게 투자하거나 더 좋은 상품에 예치하도록 시장에 있는 좋은 상품들을 발굴하고 있다"며 "금융플랫폼으로서 실질적으로 고객에게 가장 좋은 혜택을 주는 상품이 한 눈에 보이도록 모아둘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