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마켓, '남의집' 가입자수 2개월만에 3배 늘어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04 14:37
당근마켓은 4일 커뮤니티 ‘남의집’이 최근 당근마켓 ‘내 근처’를 통해 서울과 수도권 전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장했다고 밝혔다.

‘남의집'은 와인이나 베이킹, 글쓰기, 다도 등 취향을 연결하는 모임을 만들고 참여할 수 있는 서비스다. 4월 서울 일부 지역을 대상으로 당근마켓에서 서비스 연동을 시작한 후 2개월만에 가입자수가 3배 넘게 늘며 초고속 성장했다.

당근마켓 내 ‘남의집'. / 당근마켓
지난해 9월 당근마켓이 직접 투자하기도 한 남의집은 투자 이후 월평균 모임수 30%, 거래액은 40%씩 증가하며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김성용 남의집 대표는 "이번 지역 확장으로 더 많은 당근마켓 이용자들에게 남의집을 선보일 수 있는 계기가 마련돼 서비스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당근마켓과 협업을 통해 서비스 지역을 전국으로 확대해가며 국내 넘버원 취향 기반 대화 커뮤니티로 도약할 것이다"고 전했다.

권순우 당근마켓 신사업팀장은 "남의집은 당근마켓이 지향하는 ‘지역’ 내 ‘소통’, ‘연결’의 가치와 맞닿은 서비스다. 당근마켓과 남의집의 협력이 동네생활을 풍요롭게 하고 나아가 하이퍼로컬 생태계에도 긍정적인 시너지를 이룰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