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RCS로 비영리기관·사회적기업 ESG 경영 돕는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19 09:43
SK텔레콤은19일 'ESG 2.0' 경영 일환으로 진행 중인 주요 비영리기관 및 ESG 관련 스타트업 대상 SKT RCS 비즈웹 메시징 서비스 지원을 올 하반기부터 확대한다고 밝혔다.

SKT RCS 비즈웹은 SK텔레콤의 다양한 RCS 서비스를 활용하고 관리할 수 있는 비즈니스 플랫폼이다. SK텔레콤은 4월부터 SKT RCS 비즈웹을 통해 유엔난민기구·대한적십자사 등을 대상으로 기관당 최대 30만건의 RCS메시징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SKT와 유엔난민기구 직원들이 SKT RCS비즈웹을 통해 발송한 메시지를 소개하는 모습. / SKT
SK텔레콤은 올 하반기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홍보가 필요한 비영리기관, 사회적기업, 사회 혁신 스타트업 등 지원 대상을 16개 기관·기업으로 확대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 고객을 대상으로 발송하는 SKT RCS비즈웹 메시징 서비스는 ▲메시지당 최대 6장의 카드로 구성되는 슬라이드형 메시지 ▲발신자가 선택할 수 있는 메시지 템플릿 ▲URL삽입이 가능한 버튼 기반 UI ▲전화번호 저장 없이 메시지 발송 기업의 로고 정보 노출 ▲브랜드 홈 이동 서비스 등으로 구성된다.

SK텔레콤은 SKT RCS비즈웹 메시징 서비스를 통한 기관·기업의 탄소절감 효과가 연간 60톤 이상이라고 설명했다.

이상구 SK텔레콤 메시징CO담당은 "RCS기반 메시징은 기존 문자 보다 화면 가독성과 내용의 신뢰도가 모두 높아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유정 기자 uzzoni@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