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D 파주·구미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 국제 인증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20 11:33
LG디스플레이는 경기도 파주, 경북 구미 등 국내 사업장이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인증서를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은 기업의 자원순환 노력에 대한 국제적인 평가 지표로, 글로벌 안전과학 회사인 UL솔루션스가 기업이 폐기물을 소각·매립하지 않고 재활용하는 비율을 검증해 90% 이상 충족한 경우 친환경 사업장 인증서를 수여한다.

염희정 UL솔루션스 전무(왼쪽)가 심규창 LG디스플레이 환경기술담당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 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파주와 구미 사업장은 지난해 폐기물 12만4644톤 가운데 12만2820톤을 버리지 않고 재활용해 98%가 넘는 자원순환 이용률을 기록했다.

폐기 비용 감축과 폐자원 판매 부가 수익 등 연간 200억원쯤의 경제 효과도 창출했다.

대표적으로 과거 전량 매립하던 폐유리의 파쇄 효율을 높여 폐유리 전량을 다른 산업 분야에서 재활용할 수 있게 했다. 협력사와 함께 환경 친화적인 폐기물 처리 기술의 적용을 확대하고, 폐기물 발생량을 근본적으로 줄일 수 있는 공정 개선도 꾸준히 추진했다.

김성희 LG디스플레이 최고안전환경책임자(CESO)는 "제품 설계·제조부터 폐기물 처리에 이르는 모든 생산 과정에서 자원순환 이용률 확대를 추진하는 등 임직원과 함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