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노버, 워크스테이션 4종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21 17:45
한국레노버가 엔지니어, 디자이너, 개발자 등 전문 사용자를 위한 워크스테이션 신제품 4종을 출시했다.

새로 출시된 워크스테이션은 ▲씽크패드 P16 1세대 ▲씽크스테이션 P360 울트라 ▲씽크스테이션 P360 타이니 ▲씽크스테이션 P360 타워 4종이다.

레노버 씽크패드 P16 1세대 / 한국레노버
씽크패드 P16 1세대는 55W 프로세서인 최신 인텔 12세대 HX 프로세서를 탑재해 프로그램 구동 속도와 전력 효율을 높인 16인치 노트북이다.

최대 엔비디아 RTX A5500 전문가용 그래픽카드와 듀얼 팬, 발열 파이프, 듀얼 베이퍼 챔버, 키보드 공기 흡입구, 듀얼 바이패스를 적용한 냉각 솔루션을 탑재했다.

최대 UHD+ OLED 옵션을 지원하는 16:10 비율의 디스플레이는 인치 당 픽셀 수, 수직 해상도, 공간 효율이 개선됐고, 눈이 피로하지 않도록 블루라이트 저감 기술이 적용됐다.

레노버 씽크스테이션 P360 울트라 / 한국레노버
씽크스테이션 P360 울트라는 레노버가 새롭게 제시하는 워크스테이션 폼팩터로, 보드를 본체 중앙에 위치시켜 탁월한 냉각 속도와 최대 공간 효율을 구현했다.

최대 16개 코어, 125W를 지원하는 최신 인텔 12세대 코어 프로세서와 최대 엔비디아 RTX A5000 전문가용 그래픽카드를 탑재해 소형 폼팩터 워크스테이션 대비 50%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내장형 듀얼 이더넷과 썬더볼트4 포트를 탑재해 확장성을 높였으며, 최대 128기가바이트(GB) DDR5 메모리와 8테라바이트(TB) 스토리지를 장착했다.

씽크스테이션 P360 타이니는 기존 데스크톱 대비 96% 작은 사이즈를 자랑하는 데스크톱형 워크스테이션이다.

새로운 워크스테이션 4종은 모두 지속가능성을 위한 환경 보호 소재를 활용했다. 씽크스테이션 P16 1세대는 스피커와 배터리에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를 적용했다. 씽크스테이션 P360 시리즈 역시 본체 제작 시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를 활용했다.

조상록 기자 jsrok@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