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샌드박스, 그라비티와 ‘라그나로크’ 메타버스 구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7.27 17:48
더 샌드박스와 그라비티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그라비티의 ‘라그나로크’ IP를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 선보인다.

라그나로크 복셀 이미지/더 샌드박스
더 샌드박스는 그라비티와 라그나로크 IP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파트너십에 따라 더 샌드박스에 ‘라그나로크 랜드(LAND)’가 조성된다. 랜드(LAND)는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의 가상 부동산이다. 라그나로크 랜드를 구성할 라그나로크 IP는 2002년 ‘라그나로크 온라인’을 시작으로 PC·모바일 등의 플랫폼에서 다양한 게임으로 서비스되고 있으며, 그라비티의 대표 IP로 꼽힌다.

또 양사는 라그나로크 IP를 활용한 콘텐츠와 대체불가능토큰(NFT)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용자가 라그나로크 캐릭터 및 세계관을 기반으로 나만의 콘텐츠를 만드는 게임잼(Game Jam)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승희 더 샌드박스 코리아 대표는 "오랜 기간 전 세계 유저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라그나로크 IP가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 합류했다"며 "라그나로크의 IP를 활용해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메타버스 콘텐츠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욱 그라비티 비즈니스디비전 이사는 "더 샌드박스와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전 세계 유저들이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서 라그나로크 IP 활용 콘텐츠를 만날 수 있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더 샌드박스와 함께 유저분들이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라그나로크 IP 활용 메타버스 콘텐츠를 선보이고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변인호 기자 jubar@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