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경력보유여성 취업 활성화에 7천만원 쾌척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02 10:12
효성은 1일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를 찾아 경력보유여성 취업 활성화 사업에 7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효성은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와 함께 2013년부터 10년간 경력보유여성, 중장년 여성 등 취업 취약계층 여성의 취업을 지원했다.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는 이들 여성을 대상으로 급식조리사, 돌봄 교사, 요양보호사, ERP물류사무관리원 등 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전문기관과 네트워크를 통해 취업하도록 돕는다.

왼쪽부터 김영실 종로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 최형식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상무 / 효성
올해는 45세 이상 중장년 경력보유여성 약 40여명을 대상으로 돌봄 교사 양성 프로그램과 요양보호사 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이 끝난 뒤에도 정기적인 취업 상담과 구직 정보, 일자리 소개 등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효성의 지원으로 총 360여명의 여성이 교육과 취업 지원을 받았으며 그 중 280여명이 급식조리사, 돌봄교사, 요양보호사, ERP 물류사무관리원 등 직군에 취업해 평균 80% 취업률을 달성했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