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NIPA, 중견·중소 디지털 혁신 지원 나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08 11:40
KT가 중소·중견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한다. 신사업을 추진하는 중견·중소·벤처기업 육성과 함께, 디지털전환(DX)과 인공지능(AI) 분야 인재양성에 나선다.

KT는 이달 5일 서울 송파구 KT 송파빌딩에서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과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KT와 NIPA가 DX 컨설팅 및 인재 양성에 나선다. 이미희 KT C레벨컨설팅본부장(왼쪽)과 전준수 NIPA 글로벌성장본부장 모습. / KT
이들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정보통신기술(ICT) 신사업 분야 중견·중소·벤처기업 육성 ▲교육 및 자격 분야 AI·DX 인재 양성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KT는 중견·중소·벤처기업에 AI와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ICT 역량을 지원하게 된다. 또 ▲KT 클라우드 인큐베이션 프로그램을 통한 공동 상품 출시 ▲KT 클라우드 마켓 플레이스 등재 ▲KT 마케팅 채널 대상 홍보 등 참여 기업에 대한 지원을 지속한다.

이미희 KT C레벨컨설팅본부장은 "주요 사업의 DX와 비대면 서비스 등 새로운 ICT 사업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며 "KT는 중소기업과 중견기업의 혁신을 지원하고, AI와 DX 인재 양성을 주도하는 등 대한민국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이인애 기자 22na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