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K-디지털 플랫폼 본가동…실무형 인재 직접 챙긴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10 09:48 | 수정 2022.08.10 09:48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한 K-디지털 플랫폼이 본가동에 들어간다.

SK텔레콤(이하 SKT)은 고용노동부,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함께 SKT 보라매 사옥에 디지털 분야 실무형 인재 양성을 위한 ‘K-디지털 플랫폼’을 조성하고 개소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 보라매 사옥 AI 테크랩 전시 모습./ SK텔레콤
플랫폼은 디지털∙신기술 분야 인력 양성을 위한 전시∙체험 공간 ‘AI 테크랩’과, 청년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교육과정을 개발 및 운영하는 ‘K-디지털 FLY AI’ 두가지로 구성된다.

전시공간에서는 AI반도체 사피온, 저해상도 사진∙음성 및 동영상을 고화질로 변화시켜주는 슈퍼노바 등 SKT가 선도하고 있는 테크 기반의 디지털 기기와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다.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하면 전시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AI 교육과정은 일반공고를 통해 교육생을 선발한다.

이준호 SK텔레콤 ESG추진 담당은 "SK텔레콤이 가진 인프라와 기술을 지역사회에 개방 및 공유하고, 최신 테크기반 실무 맞춤형 교육을 통해 우수 인력의 선순환 및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인애 기자 22na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