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오닉 6' 사전계약 돌입…5200만원부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22 13:18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는 22일 아이오닉6의 주요 사양과 가격을 공개하고 이날부터 전국 현대차 지점과 대리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아이오닉6는 현대차의 전기차 전용 브랜드 아이오닉의 두 번째 라인업이자 기존 SUV 위주였던 전기차의 틀을 깨는 스트림라이너 유형의 모델이다.

아이오닉6는 6.2㎞/㎾h의 전기소비효율, 산업통상자원부 인증 기준 524㎞에 달하는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 현대차 역대 모델 중 최저 공기저항계수 0.21 등이 특징이다.

이외에 유선형 외장 디자인과 사용자 중심으로 안락한 실내공간, 차와 사람이 교감하는 다채로운 라이팅 기술, 역동적인 주행성능과 최첨단 안전∙편의사양 등도 장점으로 꼽히고 있다.

아이오닉6 / 현대자동차
아이오닉6는 53.0㎾h 배터리가 장착된 스탠다드(기본형)와 77.4㎾h 배터리가 탑재된 롱레인지(항속형) 두 가지 모델로 판매되며 롱레인지는 74㎾h 전륜모터가 추가된 HTRAC(사륜구동) 옵션 선택이 가능하다.

HTRAC 모댈은 최대 239㎾h 출력과 605Nm 토크를 기반으로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h까지 5.1초만에 주파하는 주행성능을 갖췄다.

현대차는 아이오닉6에 현대차그룹 최초로 적용되는 EV 성능 튠업 기술과 현대차 최초로 주요 전자제어장치까지 범위를 확대한 무선(OTA)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포함해 ▲실내 V2L ▲전방 충돌방지 보조(차량, 보행자, 자전거탑승자, 교차로대향차) ▲고속도로 주행 보조 ▲배터리 히팅 시스템 ▲히트펌프 시스템 등이 기본사양으로 적용했다.

이어 ▲듀얼 컬러 앰비언트 무드램프(속도 연동 기능 포함) ▲전기차 액티브 사운드 디자인(e-ASD)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2 ▲지능형 헤드램프(IFS) ▲인터랙티브 픽셀 라이트 등 현대차 최초로 탑재되는 기능들과 함께 ▲다이나믹 웰컴 라이트 ▲디지털 사이드 미러 및 일체형 대시보드 ▲고속도로 주행 보조 2 ▲20인치 휠 & 피렐리 타이어 ▲와이드 선루프 등을 선택사양으로 운영한다.

아이오닉6에는 ▲수명이 다한 폐타이어 재활용 도료와 식물성 원료를 사용한 도료로 입힌 내∙외장 도색 ▲친환경 공정으로 가공된 가죽과 재활용 플라스틱 원단을 사용한 시트 ▲사탕수수에서 추출한 바이오 플라스틱 스킨을 입힌 대시보드 ▲바이오 PET 원단으로 제작된 헤드라이너 ▲폐어망 재활용 원사로 제작한 카페트 등 다양한 친환경 소재를 곳곳에 녹아있다.

아이오닉6. / 현대자동차
또 세련된 스포티함을 강조하는 3가지 핵심 색상 ▲바이오 필릭 블루 펄 ▲디지털 그린 펄 ▲그래비티 골드 매트를 비롯해 ▲어비스 블랙 펄 ▲세레니티 화이트 펄 ▲녹턴 그레이 메탈릭 ▲트랜스미션 블루 펄 ▲디지털 그린 매트 ▲얼티메이트 레드 메탈릭 등 9종의 외장색상과 ▲다크 그린·라이트 그레이 투톤 ▲다크 그레이·라이트 그레이 투톤 ▲블랙/브라운 투톤 ▲블랙 모노톤 등 4종의 내장색상으로 운영한다.

특히 현대차는 아이오닉6의 합리적인 가격 구성을 통해 전기차 보조금 혜택을 최대한 받을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후 기준으로 스탠다드 모델 ▲익스클루시브 5200만원이다. 롱레인지 모델 ▲익스클루시브 5605만원 ▲익스클루시브+(플러스) 5845만원 ▲프레스티지 6135만원 ▲E-LITE 2WD 5260만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6는 유선형의 스트림라인 실루엣을 기반으로 달성한 세계 최고 수준의 전비와 현대차 최초로 탑재되는 다양한 기능을 앞세워 전동화 시대의 한 차원 높은 이동경험을 선사할 것이다"며 "전국 소비자들이 쉽고 편안하게 아이오닉6를 체험할 수 있도록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울러 다채로운 이벤트들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