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 300억 규모 핀테크 펀드 첫 결성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8.31 09:53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가 첫 핀테크 투자 전용 펀드를 조성하고 미래 금융 시장을 이끌 유망 기업 발굴과 투자에 나선다.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는 300억원 규모의 ‘스마일게이트핀테크1호투자조합(이하 핀테크1호펀드)’을 결성했다고 31일 밝혔다. 스마일게이트 홀딩스가 290억을 투입해 단독 출자자로 참여했다.

이번 핀테크1호펀드는 올해 초 금융 그룹을 출범하며 인공지능(AI) 등 신기술을 결합한 금융 플랫폼을 선보이겠다고 밝힌데 따른 것이다. 이를 시작으로 전체 포트폴리오는 20개 내외로 구성할 계획이다. 또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는 프리A부터 시리즈B 단계 조중기 혁신 핀테크 기업을 대상으로 각각 약 5~20억원 내외의 투자를 진행할 방침이다.

서경우 수석팀장은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는 펀드 준비를 위해 수년간 핀테크를 포함한 미래 유망산업을 스터디 해 왔다"며 "국내외 우수 핀테크 비즈니스에 투자한 경험을 활용해 첫 핀테크 전용 펀드를 성공적으로 운용하겠다"고 말했다.

송가영 기자 sgy0116@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