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홀딩스, 인도 그린코 손잡고 '그린수소' 생산 추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9.01 14:03
포스코홀딩스가 인도 2위 재생에너지 전문기업인 그린코와 함께 그린수소 생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포스코홀딩스는 1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 중인 H2 MEET에서 조주익 포스코홀딩스 수소사업추진단장과 가우탐 레디 쿰밤 그린코 신재생에너지부문총괄(COO) 등이 참석한 가운데 ‘그린수소·암모니아 사업 협력을 위한 양자간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날 양해각서 체결로 양사는 인도 현지에서 신재생에너지 및 양수 발전을 기반으로 그린수소·암모니아 생산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포스코홀딩스-그린코 그린수소·암모니아 사업 협력을 위한 양자간 양해각서 체결식. / 포스코홀딩스
그린코는 싱가포르투자청, 아부다비투자청이 투자한 인도 내 재생에너지 2위 업체로 재생에너지 설비규모가 7.2기가와트(GW)에 달한다. 그린코는 양수 발전을 통해 풍력, 태양광 등 재생에너지를 최대 활용해 경쟁력있는 가격으로 그린전력을 공급하는 사업모델에 주력하고 있다.

조주익 단장은 "인도는 풍부한 태양광, 풍력 자원과 우수한 전력망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어 재생에너지 생산에 우수한 환경을 갖추고 있으며 인도 정부도 적극적인 수소 경제 지원정책을 준비하고 있어 대규모 해외 그린수소 프로젝트를 개발중인 포스코그룹으로서는 전략적인 생산 거점중 하나다"며 "양사 협력을 통해 인도에서 그린수소 생산 모델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향후 국내 및 유럽지역에서 필요한 그린수소와 암모니아를 공급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린코 가우탐 레디 쿰밤 신재생에너지부문총괄은 "그린코는 재생에너지와 양수발전을 연계한 사업모델로 수소 생산에 필요한 그린전력을 24시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어 양사간 협력을 통해 그린수소 및 암모니아 생산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사는 이번 양해각서 체결 이후 적정 사업부지를 연내 발굴한 후 그린수소 프로젝트 타당성 검토를 착수할 예정이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