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커넥트 2022] 디지털화 전략 핵심은 '데이터'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9.20 14:20
화웨이가 클라우드·데이터 처리 기술을 활용해 전 산업 디지털 혁신에 박차를 가한다.

화웨이는 20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화웨이 커넥트 2022' 둘째날 행사에서 업계 디지털화를 주도하는 다양한 혁신 인프라 솔루션을 선보였다. 참가자들은 '디지털화의 촉발을 위한 혁신적인 인프라'를 주제로 토론했다. 화웨이는 다양한 산업 과제를 분석하고, 기술적 강점을 지원하는 솔루션을 소개했다.

라이언 딩 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비즈니스 그룹 사장이 방콕에서 열린 ‘화웨이 커넥트 2022’에서 기조 연설을 하는 모습. / 화웨이
라이언 딩 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비즈니스 그룹 사장은 "화웨이는 연결성, 컴퓨텅, 클라우드 등 기술을 활용해 파트너들과 협력하며 지속적인 업계 혁신과 다중 기술간의 시너지를 주도하고 있다"며 "다양한 고객 요구에 맞는 시나리오 기반 솔루션을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밥 첸 화웨이 엔터프라이즈 비즈니스 그룹 부사장은 올바른 시나리오에 적합한 기술을 찾기 위한 여러 기술 간 시너지의 중요성을 설명하며 '데이터' 처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데이터는 디지털 전환의 핵심이며, 데이터 수집, 전송, 저장, 분석은 매우 중요한 단계다"며 "화웨이는 엔드 투 엔드 데이터 처리를 위한 풀 스택 제품 포트폴리오를 제공함으로써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한다"고 말했다.

화웨이는 디지털 생태계 개발을 지원하는 '화웨이 임파워 프로그램'도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화웨이는 오픈랩스(OpenLabs)를 통한 파트너와의 공동 혁신을 추진하고, 새로운 프레임워크, 새로운 플랜, 통합 플랫폼으로 파트너에게 힘을 싣는다.

또 화웨이 ICT아카데미와 화웨이 공인 학습 파트너(HALP)를 통해 인재 풀을 구축한다. 화웨이는 향후 3년간 글로벌 파트너 지원을 위해 해당 프로그램에 3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방콕=박혜원 기자 sunon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