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美실리콘밸리서 ‘미래 모빌리티 우군’ 찾는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9.26 13:44
현대모비스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미래 모빌리티 기술 우군 확보에 나선다.

현대모비스는 29일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 종사하는 스타트업 관계자와 투자자 등 80여명을 초청해 ‘제1회 모비스 모빌리티 데이’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현대모비스의 미래 기술 개발 방향과 투자 전략을 소개하고 미래 모빌리티 관련 글로벌 기술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다.

현대모비스는 글로벌 자동차 산업이 미래 모빌리티로 재편되는 과정에서 경쟁력 우위를 확보하기 위해서는 기술과 사업 협력 파트너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미래 모빌리티 분야 자본과 인재, 기술이 모여드는 실리콘밸리는 우군을 확보하기 위한 최적의 장소라는 평가다.

현대모비스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거점 및 모비스벤처스실리콘밸리 주요 투자 이력. /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실리콘밸리 현지 관계자들에게 소프트웨어와 플랫폼 중심의 글로벌 기술 선도 기업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전환하는 중장기 미래 성장 방향을 설명한다. 회사의 중장기 미래 성장 전략과 연구 개발 방향이 글로벌 기술 유망 기업에 대한 투자와 밀접한 관련이 있음을 강조할 계획이다.

현대모비스는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모비스벤처스실리콘밸리에 맡겼다. 모비스벤처스실리콘밸리는 현대모비스의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거점 중 하나로 미래 모빌리티 신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투자하기 위해 2018년에 설립됐다.

김영빈 현대모비스 기획부문장은 "미래를 바꿀 혁신 기술을 개발하기 위한 협력 파트너를 찾기 위해 앞으로도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거점을 활용해 현지 스타트업, 투자자 등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네트워크를 확대하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방침이다"고 밝혔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