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스포티지 후속 SL 이미지 공개

김재희
입력 2010.02.03 12:26 수정 2010.02.03 12:26


기아차 스포티지 후속 모델 SL(프로젝트명)이
스포티지의 이름을 이어받는다. 


기아자동차(주)는 다음달 출시 예정인 콤팩트 CUV
신차 SL의 차명을 『스포티지 R (Sportage R)』로 정하고 외관 사진과 함께 3일 공개했다.



기아차는 국내외에 널리 알려진 스포티지의 브랜드파워를
고려해 신차에 스포티지의 이름을 이어가는 한편, 고성능 R엔진을 장착하고 쏘렌토R과
함께 새로운 혁신(Revolution)을 이어간다는 의미에서 서브네임 R을 붙였다.


스포티지R은 기아차가 2004년 8월에 출시한 뉴스포티지에
이어 6년 만에 출시하는 후속 모델로 고성능 클린디젤인 2.0 R엔진이 장착된다. 



앞모습에서는 LED 라이트가이드를 적용한 블랙베젤
헤드램프와 라디에이터 그릴이 고급스럽고 날렵한 이미지를 강조하여 스포티지R만의
강인하고 스포티한 느낌을 살렸다.


옆모습은 지붕의 날렵한 라인, 콘셉트카처럼 스포티한
유리창 디자인으로 속도감과 함께 세련된 느낌을 살렸으며 낮은 전고와 18인치 대구경
럭셔리휠이 적용되어 안정적이면서도 역동적인 스타일을 완성했다.



뒷모습은 전체적으로 ‘직선의 단순함’을 적용한
스포티한 스타일로 리어콤비램프, 분리형 턴시그널램프 등 세련된 디자인의 램프는
고급스럽고 개성있는 이미지를 연출했다.


 IT조선 김재희 기자 wasabi@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