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3D LED TV, 출시 6주만에 1만대 판매 돌파

이진 기자
입력 2010.04.08 10:59


삼성전자가 지난 2월 25일 세계 최초로 선보인
풀HD 3D LED TV가 국내에 출시되자 마자 고객(소비자, 판매매장)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판매 초반부터 '대박'을 터뜨리며 국내 3D TV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풀HD 3D LED TV(7000/8000 시리즈)가 국내
출시 6주만에 1만대 판매를 넘어선 1만 300대 판매(유통망 공급기준)를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삼성전자 풀HD 3D LED TV는 하루 평균 245대씩 판매된 셈이다. 특히,
삼성전자 풀HD 3D LED TV 판매 절반은 55인치 대형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다.작년
같은 기간의 LED TV(40/46/55인치) 전체 판매에서는 46인치(43% 비중 차지)가 주로
판매되었다. 이는 소비자들이 3D 입체영상을 즐기기 위해 55인치 대형 제품을 선호하고
있는 경향을 반영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 풀HD 3D LED TV는 작년 동일 기간(출시
6주) 같은 인치(46/55인치)의 LED TV 판매량(8,200대)보다 26% 늘어난 판매 성장세를
보여, 3D TV가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3D TV는 시기상조'라는 기존의 의견이 무색할 정도로
삼성전자 풀HD 3D LED TV가 폭발적인 판매 반응을 얻고 있는 가장 큰 이유는 '3D
입체영상 변환기술'이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3D 콘텐츠 부족에 대한 우려를 해결하기
위해 일반영상을 3D 입체영상으로 변환해서 볼 수 있는 '2D → 3D 변환기술'을 적용했다. 시청자는
리모컨 버튼 하나로 모든 TV 프로그램을 3D 입체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3D 입체감을 10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3D 입체영상 기술 뿐 아니라 3D 하이퍼리얼
엔진으로 기존 LED TV 대비 더욱 선명해진 화질과 23.9mm(8000 시리즈)·26.5mm(7000
시리즈)의 한층 더 얇아진 슬림 디자인, 제품 가격 또한 작년 LED TV 대비 낮아 풀HD
3D LED TV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삼성전자는 풀HD 3D LED TV에 이어 풀HD 3D PDP TV를
출시해 "3D TV=삼성" 절대공식으로 국내 3D TV 시장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삼성전자가 출시한 풀HD PDP TV(모델명:PN50/63C7000YF)는 50인치와 63인치
2종으로, 삼성전자는 3D LED TV와 3D PDP TV로 전방위 시장 공략에 나선다. 



풀HD 3D PDP TV는 PDP TV의 장점인 자연스러운 화질은
물론 LCD TV의 장점인 선명한 화질과 저소비전력, 그리고 USB 동영상 재생, AllShare
등 다양한 부가기능이 결합된 하이브리드 풀HD 3D PDP TV다. 풀HD 3D LED TV와
마찬가지로 '2D → 3D 변환기술'이 적용되어 있어, 3D 입체영상으로 제작되지 않은
일반영상이라도 리모콘 버튼 하나로 쉽게 3D 입체영상 효과를 느낄 수 있다.


하이브리드 풀HD 3D PDP TV는 '클리어 패널'을 채용함으로써
PDP TV의 특징인 자연스러운 화질을 구현한 동시에 화면 전면의 유리막을 없애 이중상을
제거함으로써 LCD TV와 같은 선명한 화질을 구현한다. 또한, 밝은 곳에서도 블랙의
깊이감을 더해주며 빛 반사를 줄여 주는 '리얼블랙필터'를 채용해 더욱 생생한 화질을
보여 준다.   


PDP의 특징인 자체발광 플라즈마 방식을 유지하면서
미세입자를 다루는 기술인 '나노 크리스털' 기술도 접목해 전력 효율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게다가 '에코센서' 기술이 채용되어 있어, 실내 조명을 측정해 자동으로
TV 화면의 밝기를 조절함으로써 절전과 동시에 3D 입체영상 감상 시 시청자의 눈을
편안하게 해준다.


USB 동영상 재생, AllShare, 인터넷 TV 등 다양한
편의 기능도 적용됐다. USB 동영상 재생 기능으로 USB에 있는 풀HD 동영상 파일을
재생해 대화면으로 즐길 수 있고, 'AllShare' 기능으로 무선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 인증을 받은 PC·휴대폰·카메라 등에 저장된 영화·드라마·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를 무선으로 불러와 대형화면으로 만끽할 수 있다.


쉽고 재미있고 심플한 맞춤형 UI로 새로워진 '삼성
인터넷 TV' 기능으로 뉴스·날씨·증권·UCC·영화 등 유익한
인터넷 정보를 손쉽게 즐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애플리케이션 스토어인 '삼성 앱스(Samsung
Apps)'의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 사용할 수 있다.


TV와 외부 메모리 기기를 연결하여 디지털 녹화 재생을
하는 'My 라이브러리'기능도 적용되어 있다. 두께도 35.9mm로 초슬림 디자인이 돋보인다.
하이브리드 풀HD 3D PDP TV의 가격(스탠드형 기준)은 50인치(127cm)가 300만원대,
63인치(159cm)가 540만원대.   


한편, 삼성전자는 풀HD 3D LED TV의 3D 입체영상을
보다 생생하고 실감나게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고객 체험 마케팅을 펼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풀HD 3D LED TV 체험버스와 체험존을 극장, 전시관, 스포츠 경기장 등
다양한 장소에서 운영해 더 많은 소비자들에게 삼성전자 풀HD 3D LED TV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김의탁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작년 LED
TV에 이어 올해 풀HD 3D LED TV 판매 돌풍으로 '3D TV=삼성'이라는 공식을 만들어
가고 있다"며, "하이브리드 풀HD 3D PDP TV 출시로 3D TV 대형화를 선도하는
동시에 혁신적인 2D→3D 변환기술을 앞세워 3D TV 시장을 평정해 국내 대표 TV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삼성전자 보도자료


IT조선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chosunbiz.com">miffy@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