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국민연금공단에 통합 통신망 구축

차주경 기자
입력 2014.03.09 10:34 수정 2014.03.09 10:35

 


LG 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는
서울 공단본부와 광주, 대전, 대구, 부산 등 전국 약 140여 곳에 위치한 국민연금공단
지역 콜센터 및 지사/상담센터를 연결하는 통합 통신망을 구축했다고 9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국민연금공단에 구축한 통합 통신망은
보안성이 한층 강화된 것으로, 인터넷전화망과 국민연금공단
업무망을 물리적으로 분리, 설계해 고도화된 통합통신시스템을 구현했다.


 


LG유플러스는 국민연금공단 내부의 IP전화기로부터
인터넷전화망까지의 전 구간을 암호화해 외부 도청이나 해킹을 방지하도록 설계하는
등 국민연금공단의 통신 네트워크 보안을 한층 강화시켜 보다 안전한 대국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했다.


 


lg1.jpg


▲LG유플러스
통합 통신망 구축 (사진=LG유플러스)


 


정경진 LG유플러스 공공고객담당 상무는 “All-IP
네트워크 시대를 맞아 국가수준의 보안규격을 갖춘 인터넷전화망과 전산망의 완벽한
통신망 분리는LG유플러스가 유일하다며”, “향후 통신 보안성이 필요한 공공기관과
금융기관에도 단계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양동석 국민연금공단 정보화기획본부장은 “공단 IT분야의
미래를 이끌어갈 정보화기획본부를 신설한 시점에 첨단 통합통신망을 구축함으로서
비용절감뿐만 아니라 대국민서비스 향상에 기여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차주경 기자 reinerre@chosunbiz.com


상품지식 전문뉴스 IT조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