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프라이데이'가 뭐길래? 美서 '갤럭시s5' 단돈 1달러

최재필 기자
입력 2014.11.27 16:51 수정 2014.11.27 17:06

[IT조선 최재필] 미국에서 '갤럭시s5'가 단돈 1달러에 판매돼 눈길을 끌고 있다.

26일(현지시간)  미국 전자제품 소매업체 '베스트바이'는 삼성 '갤럭시s5' 스마트폰을 단돈 1달러(약 1100원)에 판매하는 할인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미지=베스트바이

이번 프로모션은 미국 이통사 버라이존, 스프린트, AT&T 등을 통해 2년 약정을 걸어야 구입이 가능하며, '블랙프라이데이'를 기념해 판매를 실시한다.

블랙프라이데이란 미국의 추수감사절인 매년 11월 넷째 주 목요일과 금요일을 전후한 할인행사기간을 뜻한다. 올해는 오는 28일이다.

한편 미국 IT전문매체 폰아레나에 따르면 이번 '베스트바이'의 할인 행사는 이번주 토요일까지다.

최재필 기자 jpchoi@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