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스마트그리드 전시회서 '에너지 기가토피아' 선보여

이진 기자
입력 2016.10.04 16:12
KT는 10월 5일부터 7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스마트그리드 전시회 '2016 코리아 스마트그리드 엑스포'에 참가한다고 4일 밝혔다.

KT가 스마트그리드 전시장에 마련할 부스 모습. / KT 제공
KT는 이번 전시회에서 에너지 사업의 비전인 '에너지 기가토피아' 실현을 위한 지능형 ICT 인프라를 선보인다. KT 전시관은 ▲KT-MEG 존 ▲소규모 전력 중개 존 ▲전기차 충전 인프라 존 ▲빌딩 에너지 효율화 서비스 존 등으로 구성된다.

KT-MEG 존에서는 KT의 ICT기술과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솔루션이 소개된다. KT는 지능형 분석을 통한 운영가이드를 제공하며, 대형 모니터로 실시간 원격 관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장면을 선보인다.

소규모 전력중개 존에서는 새롭게 개방되는 소규모 전력거래 영역과 신규영역인 신 재생 에너지 발전 사업 등이 소개된다. KT는 발전량 예측 기술을 활용해 소규모 전력자원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가이드 등 체계적인 관리서비스와 신뢰성 있는 거래환경을 보여준다.

전기차 충전 인프라 존에서는 전기차 충전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빌딩 에너지 효율화 존에서는 무선네트워크를 활용해 실시간 에너지 사용량 집계와 빅데이터 기반 에너지 소비 방안을 제시한다.

유양환 KT 스마트에너지사업단장은 "KT는 지능형 ICT 인프라인 '기가 네트워크'와 에너지 분야를 융합해 신규 가치 창출과 새로운 산업을 만드는 4차 산업혁명의 시작을 알리겠다"고 말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