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싹시스템, 리눅스 버전 망연계 솔루션 출시…개방형 OS 지원

장미 기자
입력 2020.08.24 10:33
한싹시스템은 망연계 솔루션 시큐어게이트의 리눅스 버전을 출시해 개방형 운영체제(OS)를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이르면 올해 말부터 행정 및 공공기관의 인터넷 PC에 개방형 OS를 도입할 계획이다. 특정 기업 OS에 대한 종속성 탈피와 예산 절감을 위해서다. 인터넷 PC에 개방형 OS를 도입하면 윈도우 OS가 설치된 업무 PC와의 자료 전송 시 두 OS를 아우르는 망연계 에이전트가 필요하다.

시큐어게이트 리눅스 버전 / 한싹시스템
이에 따라 한싹시스템은 공공기관의 망분리 환경을 위한 보안 제품인 망연계 솔루션의 OS 지원 범위를 확대하기 위해 리눅스 기반으로 시큐어게이트를 개발했다. 개방형 OS를 지원하는 것은 물론 기존 윈도우 버전과 동일한 기능과 보안성,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주요 기능은 망간 전송 파일 및 데이터 암호화, 사용자 인증, 파일 위변조 검사 및 파일 전송, 전송 상태 관리, 결재 관리, 망연계 시스템 접속 설정 관리 등이다. CC 인증 EAL4에 준하는 정보보안체계와 고객 맞춤형 다중 인증 방식을 제공한다. 또 사용자 편의를 위해 웹 기반 UI·UX를 적용했다.

이주도 한싹시스템 대표이사는 "정부가 주도적으로 개방형 OS 도입을 확대하면 앞으로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은 특정 OS에 대한 종속성 없이 지원 가능한 소프트웨어 중심으로 변화될 것이다"며 " 한싹시스템은 OS 종속성 없는 보안 솔루션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