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앱 7월 결제액 9434억원, 1~7월 6조4000억원

김형원 기자
입력 2020.09.01 12:03 수정 2020.09.01 19:01
7월 주요 배달앱 월 결제액이 1조원에 육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앱시장분석업체 와이즈앱이 1일 공개한 주요 배달앱 서비스 결제액 조사 결과에 따르면 2개사 배달앱의 월 결제금액이 9434억원이며 결제자 수는 1504만명으로 추정됐다고 밝혔다. 와이즈앱은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1월부터 7월까지 신용카드, 체크카드, 계좌이체, 휴대폰 소액결제 등으로 주요 배달앱(배달의 민족,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에서 결제한 금액을 표본 조사했다.

주요 배달앱 결제금액, 결제자수 추정 그래프. / 와이즈앱
3월에는 결제금액이 1조82억원, 결제자수는 1628만명으로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 배달앱 이용자층은 7월 기준 20대 전체 결제금액의 32%, 30대가 36%, 40대가 21%, 50대 이상이 11%로 조사됐다.

1인당 평균 결제횟수는 2.8회, 1번 결제할 때 평균 2만2254원이었으며 1달 동안 평균 6만2766원을 결제했다. 평일보다 주말과 휴일에 2배 이상 결제가 증가했으며 일요일이 주중 가장 결제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배달앱 시장 규모는 2018년 4조1000억원, 2019년 7조1000억원, 올해는 7월까지 이미 6조4000억원으로 조사돼 이미 2019년 규모에 육박하여 매년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와이즈앱 조사 결과는 10대의 결제금액과 간편결제, 현장결제, 쿠팡이츠, 카카오톡주문하기는 제외된 수치다. 조사에서 제외된 해당 결제액까지 포함하면 실제 배달앱 결제금액과 시장은 더 클 것이라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회사는 8월 하순부터 코로나 재확산으로 배달앱 결제금액이 증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