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마이카, 런칭 1년 만에 취급액 1조·월방문자 1백만 돌파

박소영 기자
입력 2022.02.21 15:04
신한카드는 신한금융그룹 자동차금융 플랫폼인 ‘신한 마이카(My Car)’가 런칭 1년여만에 월 방문자 100만명, 취급액 1조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내차고 아이 서비스(고객 본인의 차량 번호만 등록하면 다양한 맞춤 정보 제공), ‘카(Car)뮤니티’ 서비스(고객이 직접 자동차 관련 정보와 콘텐츠를 생산, 소비하는 쌍방향 커뮤니티) 등 마이카 플랫폼의 새로운 생활밀착형 콘텐츠들이 고객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카뮤니티’ 서비스는 트렌디한 정보 제공 기능 외에도 방문한 고객이 직접 구매 고민, 수리, 시승 후기, 자동차 여행 후기, 일상 수다 등을 주제로 자유롭게 의견과 정보를 작성, 공유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누적 게시 건수가 약 20만건을 넘어설 정도로 고객의 참여와 관심이 높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금융회사의 사업범위가 비금융 생활영역으로 확장됨에 따라 신한금융그룹이 대표적인 생활밀착형 서비스 영역인 자동차 금융 플랫폼으로 승부수를 던진 것이 주효했다"며 "그룹의 결제 관련 역량을 통합한 ‘신한 플레이(pLay)’와의 시너지를 기반으로 고객 편의 중심의 플랫폼 운영 전략을 펼친 것도 100만명, 1조원 성과의 주요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월 방문자 수 100만 돌파 기념으로 ‘은혜 갚는 마이카~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어요’ 이벤트를 진행한다. 2월 21일부터 25일까지 5일간 플랫폼 방문 응모 고객 대상으로 추첨해 삼성Z플립, 비스포크 제트 청소기, LG스탠바이미, 다이슨 슈퍼소닉 드라이기, LG트롬 스타일러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신한카드 오토금융’ 카카오톡 채널 추가, 10일 이상 출석 체크 이벤트 참여, 통합한도 조회 완료 고객에게 각 1만 포인트를 추첨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된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