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유, 미스터피자 손잡고 비건 피자 개발

김형원 기자
입력 2022.03.07 14:26
식품기업 양유는 7일 미스터피자 운영사 MP대산과 업무협약을 맺고, 비건 피자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양유는 자체 기술로 만든 비건 치즈 제품인 ‘아머드 프레시 비건 치즈’의 제조 역량을 활용해 MP대산과 비건 피자를 공동 개발한다. 회사는 최근 ‘아몬드를 활용한 식물성 치즈의 제조방법’과 ‘식물성 유산균 발효 아몬드 밀크의 제조방법’ 기술로 특허 2건을 출원하기도 했다.

각 사 로고. / 양유
맹찬열 양유 팀장은 "앞으로도 역량 있는 기업들과의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해 좋은 제품을 선보이고 업계 트렌드를 리드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