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라클, LG CNS에 마케팅 자동화 솔루션 공급

류은주 기자
입력 2022.03.15 10:23
오라클은 15일 글로벌 디지털 전환 전략의 일환으로 오라클 광고 및 고객 경험(ACX) 제품군의 하나인 오라클 엘로콰 마케팅 자동화 솔루션을 LG CNS에 제공했다고 밝혔다.

오라클은 엘로콰는 자동화된 마케팅 솔루션을 고객관계관리(CRM) 데이터와 유기적으로 연동함으로써 실시간으로 고객정보와 행동반응을 파악하고 효율적으로 고객을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다양한 잠재 고객들의 반응을 분석하고 인사이트를 도출할 수 있는 멀티 리드 스코어링에서 실시간 고객 행동을 기반해 자동으로 재타깃팅하는 대규모 콘택트 타깃 생성까지 기업 마케팅에 최적화된 기능들을 갖추고 있다는 설명이다.

오라클의 엘로콰는 LG CNS의 SaaS 통합 플랫폼 SINGLEX(싱글렉스)에 적용된다. LG CNS SINLEX는 영업, 제조, 구매, 인사, 품질과 같은 모든 비즈니스 영역의 글로벌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서비스를 통합해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오라클은 LG CNS 내 마케팅 담당자가 더욱 신속하게 솔루션과 마케팅 노하우를 습득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오라클의 전문가들을 투입해 오라클 엘로콰의 기술들을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솔루션 기능 교육뿐만 아니라, 캠페인 기획부터 분석에 걸친 마케팅 기법과 역량에 관한 교육 콘텐츠와 컨설팅을 제공한다.

LG CNS 관계자는 "오라클 엘로콰의 도입으로 표준화된 프로세스를 마련, 고객의 반응에 더욱 신속하고 유연하게 반응하며 효율적인 마케팅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박천우 한국오라클 애플리케이션 사업부 전무는 "LG CNS는 이제 오라클 엘로콰 마케팅 자동화의 기능을 활용해 데이터를 깊게 이해하고 규모에 상관없이 현재의 모든 고객과 잠재 고객들을 위해 더욱 맞춤화 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