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25년만의 부활' 정통 오프로더, 포드 '브롱코' 타보니

이재범 기자
입력 2022.06.16 06:48
1996년 포드의 라인업에서 자취를 감춘 ‘브롱코’가 25년쯤이 지난 2020년 2세대 모델로 새롭게 부활했다. 브롱코는 1세대와 달리 온로드와 오프로드를 모두 아우르는 주행 성능을 갖추고 미국 본토에서만 출시 전 사전계약 23만대로 홈런을 쳤다. 국내 상륙에서도 2023년 물량까지 거의 매진 되는 등 연타석을 쳤다.

국내 시장에 선보인 브롱코는 4도어 하드탑 모델인 ‘아우터 뱅크스’(OUTER BANKS)’ 트림으로 도심과 오프로드 성능을 갖췄다.

산악주행이나 잦은 도강 등 본격적인 오프로드 주행에는 적합하지 않지만 서스펜션 성능을 제외한 '기능' 면에서 브롱코는 꽤 효과적인 기능을 탑재했다. 특히 트레일 툴박스에 포함된 '산길 회전 보조'는 회전반경이 좁은 곳에서 상당히 유용하다. 스티어링휠을 끝까지 돌리면 한쪽 바퀴에 브레이크가 강하게 걸리는데, 해당 바퀴를 컴퍼스처럼 축삼아 매우 좁게 회전이 가능해 여러번 차를 움직일 필요가 없다.

벨로시티 블루 색상의 포드 브롱코 / 사진 임성민PD
브롱코를 시승한 내용을 영상에 담았다. 1박2일간 시승한 내용은 ‘[타보니] 올드보이 오프로더의 귀환, 포드 브롱코’ 기사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트림은 국내 단일로 도입된 아우터뱅크스이며, 색상은 벨로시티 블루다.

브롱코는 2.7L V6 에코부스트 트윈 터보차저 엔진과 10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되어 최고출력 314마력, 최대토크 55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브롱코의 차량 가격은 6900만원(3.5% 개별소비세 적용)이다.
#브롱코 #시승기 #IT조선 #포드 #유튜브테크잼연구소 #오프로드

이재범 기자 jaegompd@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