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란, 오프라인 거점 매장 7월말 오픈

김형원 기자
입력 2022.07.06 16:29
발란은 6일 오프라인 거점 매장 ‘커넥티드 리테일’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서울 여의도 IFC 내에 7월말 오픈 예정이다.

오프라인 매장의 모든 상품은 온라인과 실시간 연동되며, 매장에 진열된 상품을 발란 모바일 앱으로 스캔하면 상품의 최저가 비교, 상세 정보, 구매 후기, 맞춤형 추천 상품을 확인할 수 있다.

매장에서 줄서서 결제를 기다릴 필요 없이 온라인에서 쿠폰, 카드할인 등 최대 10% 추가 결제 혜택을 받아 구매할 수 있고, 상품이 준비되면 매장에서 픽업하거나 당일배송을 선택해 집에서 받아볼 수 있다.

발란 오프라인 피팅룸 예상도. / 발란
온라인에서 담고 매장에서 입어볼 수 있는 ‘스마트 피팅룸’ 기술도 적용된다. 발란 앱에서 상품을 담고 매장에서 피팅룸 이용을 신청하면 직원이 상품을 준비한 후 알림을 통해 비대면으로 피팅룸을 이용할 수 있다.

김은혜 발란 커넥티드 리테일 총괄 부대표는 "발란의 오프라인 매장은 온라인 쇼핑이 오프라인으로 이어진 형태다"며 "발란을 통해 럭셔리 쇼핑 경험이 한 차원 더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