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드럽게 멀리 캘러웨이골프 '슈퍼소프트 볼'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10.20 11:44 | 수정 2014.10.20 11:55

 


[IT조선 박철현]
캘러웨이골프가 통통 튀는 스프링처럼 부드럽게 멀리 나가는 슈퍼소프트(Super Soft)
볼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슈퍼소프트 볼은
부드러운 타구감을 선호하거나 비거리가 고민인 골퍼에게 최고의 퍼포먼스를 제공하기
위해 탄생한 제품이다. 캘러웨이골프 역사상 가장 부드러운 볼로 컴프레션(압축강도)은
38이다.


 


기존보다 부드럽게
설계된 코어는 소프트한 타구감을 제공할 뿐 아니라 롱게임에서 백스핀을 줄여주어
더 많은 비거리를 선사한다. 이 부드러운 코어를 덮고 있는 커버는 3가지 아이오노모
소재를 결합해 탄생된 트라이오노머 커버다. 


 




슈퍼소프트 볼 (사진=캘러웨이골프)


 


슈퍼소프트 볼은
화이트와 옐로우, 핑크, 그리고 개성 강한 골퍼들의 폭넓은 선택을 위해 멀티컬러까지
총 4가지 구성으로 출시된다. 멀티컬러의 경우, 한 더즌 안에 블루·라임·오렌지·화이트
컬러의 볼이 1슬리브씩 들어있어 골라 쓰는 재미를 제공한다.  


 


캘러웨이골프만의
특허기술 ‘육각딤플’도 적용됐다. 볼 표면을 100% 커버해주는 육각딤플이 공기저항을
최소화해 체공시간을 연장시켜주기 때문에 비거리가 향상된다.


 


슈퍼소프트 볼 가격은
4만원(1더즌)이다.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