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조형교육원, 3D프린팅 전문강사 2기 12명배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4.11.27 08:54 | 수정 2014.11.27 09:03
[IT조선 차주경] BH조형교육원(대표 김병하)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3D프린팅 전문강사 & 일반강사 양성 시범사업의 2차 과정을 25일 완료했다. 
BH조형교육원은 연말까지 4차례에 걸쳐 전문강사 50명을 양성할 예정이며, 1기생 10명에 이어 2기생 12명을 배출했다. 
BH조형교육원, 3D 프린팅 강사 양성 (사진=BH조형교육원)
BH조형교육원에서 70시간 이상의 심화교육을 이수해 3D프린팅 전문강사가 되면 전국 1만2000 여 초중고교와 테크노파크, 그 외 3D프린팅 전문 센터 등에서 3D프린팅 기술을 강의하거나 일반강사를 지도 및 양성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받는다.
전문강사 커리큘럼은 3D프린팅 개론, 프린터별 출력방식 및 과정부터 입체조형과 설계도면 작성으로 이뤄진다. 이어 3D 모델링 프로그램을 활용한 실전 작품 제작, 3D프린팅 설계 방안도 다룬다. STL 파일 다루기와 G-CODE 변환, 3D프린터 설정 활용도 진행되며 3D 스캐닝과 고급 3D 프린터 다루기, 후가공 절차도 배울 수 있다.
BH조형교육원, 3D 프린팅 강사 양성 (사진=BH조형교육원)
3D프린팅 분야에 6개월 이상의 경력이 있거나 관련업체 1년 이상 종사 또는 주무부처 인증보유 및 3D프린팅 일반과정 교육을 이수하였다면 홈페이지를 통해 수강 신청 가능하며, 수강료는 전액 국비 지원이다.

 


차주경 기자 reinerr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