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페이코, SK플래닛 ‘11번가’ 간편결제 적용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7.07.06 12:01
간편결제전문기업 NHN페이코 주식회사가 SK플래닛이 운영하는 오픈마켓 '11번가'와 가맹 계약을 맺고 '페이코(PAYCO)' 결제를 적용했다고 6일 밝혔다.

페이코 이용자는 11번가의 PC와 모바일 앱에서 기존 페이코 ID 정보를 활용해 손쉽게 결제할 수 있게 됐다. 신용카드, 간편계좌, 휴대폰 결제 등 자주 쓰는 결제 수단을 페이코 앱에 한번 등록해두면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결제가 가능하다.

간편결제전문기업 NHN페이코 주식회사가 SK플래닛이 운영하는 오픈마켓 ‘11번가’와 가맹 계약을 맺고 ‘페이코(PAYCO)’ 결제를 적용했다. / 페이코 제공
NHN페이코는 11번가 페이코 결제 적용으로 온라인 결제 확대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페이코는 서비스 출시 이후 서비스 2년 여간 소셜커머스, 종합쇼핑몰, 항공, 여행, 영화, 도서, 패션의류, 디자인, 리빙, 온라인게임, 패스트푸드 등으로 온라인 가맹점을 확대했고, 11번가 오픈마켓까지 진출하게 됐다.

양사는 가맹을 기념해 고객 대상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7월 31일까지 11번가에서 1만원 이상 페이코 첫 결제 시 구매자 전원에게 3000원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이에 더해 11번가 구매등급 쿠폰을 이용해 페이코로 결제하면 1000원 추가 할인된다.

정연훈 NHN페이코 대표는 "국내 양대 오픈마켓 중 하나인 '11번가' 제휴를 기점으로 최근 페이코 거래액 상승에 더욱 탄력이 붙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며 "더불어 사업초기부터 플랫폼에 구애 받지 않는 중립 전략을 추구해온 페이코는 향후 더욱 다양한 사업자와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이끌어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