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글로벌 메탈 어워즈’ 대상 수상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8.05.18 15:14
포스코가 전 세계 금속기업 중 가장 우수한 기업으로 선정됐다.

포스코는 17일(현지시각) 런던 매리어트 그로스베너 스퀘어 호텔에서 개최된 S&P 글로벌 플라츠 '글로벌 메탈 어워즈'에서 철강산업 리더십 부문과 대상인 올해의 기업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서울 대치동 포스코 본사. /조선일보 DB
S&P 글로벌 플라츠(이하 플라츠)는 원자재, 에너지 분야 세계 최대 정보분석 업체로 신용평가업체 S&P 래이팅스, S&P500 지수를 운영하는 다우존스 등과 함께 글로벌 금융서비스 기업 S&P 글로벌의 자회사 중 하나다.

플라츠는 2013년부터 '글로벌 메탈 어워즈'를 통해 전 세계 철강을 포함한 금속산업 관련 기업을 대상으로 올해의 CEO, 올해의 혁신, 사회공헌, 철강산업 리더십, 알루미늄산업 리더십, 원자재 리더십 등 14개 부문에서 우수기업을 선정하고 전 분야에서 가장 우수한 올해의 기업을 선정한다.

플라츠는 포스코가 지역사회 및 전후방 연관기업과 상생활동 전개 이력과 함께 국가 경제발전 기여도 및 고망간강, 기가스틸 등 월드프리미엄 제품으로 대표되는 기술혁신 사례에서도 높은 평가를 했다.

플라츠는 또 최근 포스코가 글로벌 경쟁 철강기업 대비 우수한 수익성을 창출하고 있고, 철강공정 전반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화 전략이 철강산업을 넘어 전 세계 금속산업 분야에서 차별성을 보여줘 심사위원 만장일치로 '올해의 기업'에 선정했다고 강조했다.

#포스코 #S&P #글로벌메탈어워즈 #기가스틸 #월드프리미엄제품 #철강 #금속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