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업 스타트업 에이팀벤처스, 50억원 투자 유치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09.25 14:16
온라인 제조 서비스 크리에이터블을 운영하는 에이팀벤처스가 실리콘밸리 벤처캐피털(VC) 알토스벤처스와 새한창업투자 등으로부터 총 5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자인 알토스벤처스를 비롯해 새한창업투자, 엘앤에스벤처캐피탈, 케이런벤처스, 대주디앤드씨가 신규 투자사로 함께 참여했다. 에이팀벤처스는 2017년 첫 투자 후 총 87억원의 누적 투자를 기록했다.

./ 크리에이터블 제공
2013년 설립된 에이팀벤처스는 제조의 수요와 공급을 연결하는 기술기반 IT 기업이다. 한국 최초 1호 우주선 탑승자인 고산 대표가 이끈다.

크리에이터블은 이용자가 3D 도면을 올리면 견적을 산출해주는 서비스다. 이어 주문을 최적의 제조 파트너와 연결해 제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한다.

크리에이터블은 현재까지 2년 간에 40만건 이상 주문을 받아 생산을 완료했다. 주요 고객사는 아모레퍼시픽, 대상 청정원, 현대자동차, CJ와 같은 대기업부터 하드웨어 관련 스타트업까지 다양하다. 설치미술 작가도 이용한다. 현재 미국, 유럽, 일본 등 해외 이용자도 크게 늘고 있다는 설명이다.

고산 에이팀벤처스 대표는 "제조업을 온라인 서비스와 결합하면 엄청난 시너지를 낼 수 있다"며 "이번 투자로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플랫폼을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연구개발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