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조직 개편...LCD 줄이고 OLED 전환 가속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9.10.04 17:05
LG디스플레이가 액정표시장치(LCD) 관련 조직을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로 전환 배치하는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

LG디스플레이 로고 / LG디스플레이 제공
LG디스플레이는 4일 LCD 사업 임원∙담당 조직을 25% 축소해 OLED 분야로 전환 배치한다고 밝혔다. OLED 사업의 근본적인 경쟁력을 강화하고 조직의 의사결정 구조를 효율화하기 위한 조치라고 전했다.

조직 개편 후 최고기술경영자(CTO) 산하 조직을 ▲기반기술연구소 ▲디스플레이 연구소 등 2개 연구소로 재편성, 연구개발(R&D)을 강화한다.

LCD TV 개발 조직을 통합하고 자원을 대형 OLED 및 중소형 플라스틱(P)-OLED 사업 분야로 분배한다. ▲TV ▲모바일 ▲IT 등 3개 사업부 체제는 현행대로 유지한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조직 개편과 함께 체질을 개선, LG디스플레이만의 차별화된 제품과 기술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