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으로 재탄생 '신과함께', 1조 규모 중국 애니 시장 공략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2.04 09:23 | 수정 2020.02.04 10:16
애니메이션으로 재탄생할 예정인 영화 ‘신과함께'가 1조원 규모 중국 시장 공략에 나선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중국 파트너사 QC미디어와 ‘신과함께’ 중국 애니메이션 리메이크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QC미디어는 ‘신과함께’ 중국 배급사다. 덱스터 스튜디오는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 투자·제작사다..

신과함께. / 다음영화 갈무리
덱스터스튜디오에 따르면 신과함께 애니메이션 제작은 QC미디어 요청에 따른 것이다. 회사는 중국 애니메이션 시장 무서운 기세로 성장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신과함께 애니메이션이 중국 흥행에 성공한다면 새로운 한·중 콘텐츠 합작 비즈니스 모델의 선례로 남을 수 있다.

회사에 따르면 현재 중국 극장용 애니메이션 영화의 연평균 흥행수입은 2013년부터 2018년까지 5년을 기준으로 42억위안(7100억원)으로, 현지 전체 영화 박스오피스의 10%쯤를 차지하고 있다. 2019년 현지 개봉 애니메이션 ‘나타지마동강세(哪吒之魔童降世)’의 경우 50억위안(8400억원)를 기록했다.

2019년 중국 애니메이션 영화 전체 박스오피스는 69억7900만위안(1조1796억원)으로 현지 전체 영화 시장 흥행수입 중 18.91%를 차지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