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시그니처 와인셀러', 세계적 와인평론가가 알린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3.22 10:00
LG전자가 세계적인 와인 평론가 제임스 서클링을 LG 시그니처 앰버서더(ambassador)로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제임스 서클링은 22만여 종의 와인을 테이스팅한 경험이 있고 매해 1만7000종이 넘는 와인을 시음해 평가한다. 그는 올해 LG 시그니처의 앰버서더로서 브랜드 영상 캠페인에 참여하고 인터뷰를 진행하는 등 프리미엄 마케팅 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LG 시그니처 와인셀러의 우수성을 와인애호가들에게 알린다.

와인 평론가 제임스 서클링. / LG전자 제공
LG전자는 각 분야에서 최고로 손꼽히는 전문가들을 LG 시그니처 앰버서더로 선정해왔다. 세계적인 여자 프로골프 선수 고진영과 박성현을 비롯해 유명 발레단인 아메리칸발레시어터의 수석 발레리나 미스티 코플랜드, 시계 명장 안트완 프레지우소 등이 포함돼 있다.

LG 시그니처 와인셀러는 상단에 와인 65병을 보관하고 하단에 위치한 두 칸의 서랍을 냉장고나 냉동고로 사용할 수 있는 초프리미엄 복합형 와인셀러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작년 말 한국에 선보이고 올해 3월부터 해외 시장에 본격 출시하고 있다.

김진홍 LG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전무는 "제임스 서클링의 와인에 대한 넓은 식견과 경험이 LG 시그니처 와인셀러의 차별화된 고객 가치를 알리는 데 적합할 것"이라며 "LG 시그니처의 품격을 한층 제고하는 차원에서 세계적 전문가와 협업하는 글로벌 마케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