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세계 기상 정보 15분 간격 업데이트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7.27 11:48
네이버는 IBM의 자회사인 ‘IBM 더 웨더 컴퍼니’를 통해 글로벌 날씨 정보를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IBM 더 웨더 컴퍼니는 인공지능(AI)와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의 기술과 고성능 슈퍼컴퓨팅을 기반으로 글로벌 기상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 날씨 정보 서비스 / 네이버
신상희 네이버 날씨 서비스 매니저는 "해외 교류 증가로 기상 정보에 대한 사용자 요구가 늘었다"며 "가장 신뢰도 높은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IBM의 기상 정보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정확한 기상 예측을 위해 IBM은 글로벌 고해상 기상 예측 시스템(IBM GRAF: Global High-Resolution Atmospheric Forecasting System)을 활용하고 있다. IBM은 GRAF 및 기타 기술을 활용해 글로벌 22억개 지점에 대해 500m(공간해상도) 간격 기상 정보를 15분 간격(시간해상도)으로 업데이트한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