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다256, 日 시장 진출…"출결관리 서비스에 블록체인 도입"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08.24 09:25
두나무의 자회사 ‘람다256’이 일본 시장에 진출한다.

람다256은 일본 사테라이토오피스(Sateraito Office) 자회사인 라이오니스(LIONICE)와 손잡고 자사 블록체인 플랫폼 ‘루니버스’를 일본 사테라이토 오피스의 출결관리 서비스에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사테라이토오피스는 일본 내 구글 G 스위트(G Suite)의 프리미엄 리셀러다. 클라우드 환경 또는 원격 업무환경을 원하는 기업에 다양한 응용서비스를 공급한다. 현재까지 4만개 이상의 기업과 1000만명 이상의 사용자 계정을 확보했다. 라이오니스는 일본 전역의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루니버스 서비스 판매 및 유통을 담당한다.

사테라이토오피스가 무료 베타 버전으로 출시한 근태 서비스는 블록체인으로 근태 데이터의 투명성을 보장하고 위변조를 방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향후 루니버스 기반의 정식 서비스 출시를 계획 중이다.

사테라이토오피스는 이번 베타서비스를 시작으로 워크플로우(Workflow) 서비스에 블록체인 추가 도입할 예정이다. 시장 검증 후 데이터의 위변조 방지와 투명성이 필요한 자체 제공 서비스에 루니버스 도입을 확장할 계획이다.

김연지 기자 ginsbur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