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온택트 사회공헌 활동 ‘LIKE GREEN’ 실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11.03 09:34
LG화학이 기아대책, 동아사이언스와 함께 청소년 대상 교육 및 나눔 문화를 선도하기 위해 온택트(온라인+비대면) 사회공헌활동 ‘라이크 그린(LIKE GREEN)’을 시작한다.

‘온택트(Ontact)’는 비대면을 일컫는 언택트(Untact)와 온라인을 통한 연결(On)을 합친 개념이다. 온라인을 통해 적극적으로 대면하는 방식을 일컫는다.

LIKE GREEN은 코로나19 확산 장기화에 따라 새롭게 시작하는 온택트 사회공헌활동이다. 대학생 멘토단과의 팀별 활동 등을 통해 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진로 및 학업에 대한 고민과 공감을 통해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LG화학은 3일부터 라이크 그린을 이끌어 갈 대학생 멘토단을 모집한다고 이날 밝혔다. 모집 기간은 23일 까지다. 환경∙과학, 교육봉사에 관심이 많은 전국 소재 대학생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이번 교육 활동은 영상제작 창의성 및 적극성 등이 중요하다. 지원자들은 G.R.E.E.N(글로벌온난화/리사이클링/에너지/생태계/차세대기술)을 주제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야 한다. 개인 SNS 계정에 ‘LG화학’, ‘LIKEGREEN’ 등 태그와 함께 영상 게시 후 지원서에 링크를 작성하면 된다.

1인 방송, 웹드라마, CF, 뮤직비디오, 애니메이션 등 형식과 장르에 제한 없이 2분 이내의 과학상식 전달, 생활 속 환경실천 영상 등을 제작해 지원하면 된다.

LG화학은 제출된 영상물과 서류 심사를 통해 환경 및 교육봉사에 대한 진정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총 20명의 대학생 멘토단을 선발한다. 우수 영상 작품을 선정해 시상도 진행할 계획이다.

대학생 멘토단은 전문가들의 코칭을 통해 영상 및 환경교육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받는다. 12월 한달 간 총 4회, 전문강사를 통한 과학∙환경 강의 스킬 및 영상 제작 노하우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대학생 멘토단은 4개월간 청소년들과 팀을 이뤄 팀별 온라인 멘토링 및 환경 교육 등을 진행한다. 대규모 온라인 강의 콘서트, 환경∙과학 페스티벌 기획 등의 기회도 주어져 멘토단의 관심 분야에 대한 역량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활동비 지급, 온라인 교육활동 기기 지원, 봉사 시간 인증 등 혜택도 주어진다.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상무)는 "대면 사회공헌활동이 어려운 상황에서 글로벌 화학기업으로서 교육 및 나눔 문화를 선도하기 위해 차별화된 온택트 사회공헌활동 ‘LIKE GREEN’을 기획했다"며 "환경을 사랑하는 대학생 및 청소년 인재를 양성하고, 코로나19로 심화된 청소년 교육 격차 해소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