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범용성 갖춘 ‘WON금융인증서’ 선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0.11.17 16:44
우리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의 범용성을 갖춘 ‘WON금융인증서’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WON금융인증서는 인증서를 PC·스마트폰에 저장하지 않고 안전한 클라우드에 저장해 PC와 스마트폰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공공기관을 포함한 다양한 기관에서 사용 가능하다.

우리은행은 내달 10일 개정되는 전자서명법에 따라 공인인증서가 폐지됨에 따라 기존 공인인증서의 범용성과 사설인증서의 편리성을 고객에게 동시에 제공하기 위해 인증서를 출시했다.

이를 위해 우리은행은 비밀번호 입력방식에 ▲PIN(비밀번호 6자리) ▲패턴 ▲생체인증을 적용해 보다 신속하고 편리하게 인증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로그인과 이체 거래 인증 방법을 다르게 해 보안성을 강화했다. 인증서 유효기간은 3년 주기로 자동 연장돼 매년 발급했던 기존 공인인증서의 불편함을 개선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클라우드 기반의 범용성을 갖춘 금융권 최초의 금융인증서로 공공기관을 포함한 다양한 기관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며 "빠르고 편한 금융인증서 제공으로 고객의 이용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