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지마그나, 최고운영책임자에 하비에르 페레즈 상무 선임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1.08.24 16:05
LG전자와 세계 3위 자동차 부품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이 함께 설립한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은 24일 이사회를 열고 주요 경영진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엘지마그나 이파워트레인 본사 소재지인 인천사업장의 전경 / LG전자
최고운영책임자(COO)는 마그나 인터내셔널에서 아시아 지역 제품 생산과 품질 관리를 담당했던 하비에르 페레즈(Javier Perez) 상무가 맡는다.

최고재무책임자(CFO)에는 LG전자 자동차부품솔루션(VS) 사업 본부에서 회계·세무·통상 업무를 맡았던 정우일 담당이 선임됐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