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기아, 설 연휴 맞아 엔진오일・타이어 등 무상점검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1.20 10:18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와 기아가 설 연휴를 맞이해 26~28일까지 특별 무상점검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차·기아는 설 귀성길 장거리, 장시간 운행에 앞서 고객 차량의 주요 부품과 기능을 점검해 각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고객의 안전한 귀성길을 돕고자 이번 무상 점검 서비스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이번 특별 무상 점검 서비스는 현대차 전국 22개 하이테크센터 중 21개 하이테크센터와 1331개 블루핸즈, 기아 전국 18개 서비스센터 및 783개 오토큐를 방문해 이용할 수 있다. 단 수원 하이테크센터의 경우 공사로 이용이 불가하다.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 모습 / 현대자동차
현대차·기아는 서비스 거점을 방문한 고객에게 ▲엔진・브레이크 오일 및 냉각수 점검 ▲브레이크 패드, 타이어 마모상태 및 공기압 점검 ▲전조등・제동등・미등 등 각종 등화장치 점검 ▲워셔액 보충 서비스 등을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 블루핸즈와 기아 오토큐를 통해 점검을 희망하는 고객은 현대차 myHyundai・제네시스 My Genesis・기아 KIA VIK 등 각사 통합 고객 서비스 앱에서 무상 점검 쿠폰을 다운로드한 후 기간 내 방문하면 점검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직영센터로 입고할 경우에는 사전 예약 후 방문 시 점검이 가능하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설을 앞두고 안전한 장거리 귀성길 운행에 도움이 되고자 무상 점검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로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해 그간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