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페이, 영세·중소 사업자 결제 수수료율 인하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1.26 11:44
네이버페이 결제 수수료가 일부 낮아진다.

네이버페이를 운영하는 네이버파이낸셜은 금융위원회(이하 금융위)의 카드 수수료율 인하 정책에 따라 네이버페이 수수료 중 영세 사업자의 주문관리 수수료와 결제형 수수료를 낮춘다고 26일 밝혔다.

네이버 사옥. / 네이버
이에 오는 31일부터 기존 네이버페이 수수료 대비 영세 사업자의 경우, 0.2%p, 중소 사업자는 규모에 따라 0.15~0.05%p 씩 낮아진다. 영세 사업자 기준, 주문관리 수수료는 2.0%에서 1.8%로, 결제형 수수료는 1.1%에서 0.9%로 내렸다.

앞서 네이버파이낸셜은 지난해 7월 31일부터 결제 수단별로 구분했던 네이버페이 수수료를 단일화하고, 영세·중소 사업자의 카드 결제 수수료를 인하해 우대 수수료를 적용했다.

네이버파이낸셜 관계자는 "네이버와 네이버파이낸셜은 앞으로도 중소상공인(SME)의 부담을 덜고, 이들의 성장을 다방면으로 지원하며 상생을 위한 노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