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그룹, 비은행 계열사 대표 후보 확정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3.17 14:52
BNK금융그룹은 3월 임기가 도래하는 6개 비은행 계열사의 대표(CEO) 후보자를 확정했다.

BNK부산은행 전경. / BNK금융그룹
BNK금융은 오는 24일 열리는 계열사 정기주주총회에서 캐피탈과 저축은행, 자산운용, 신용정보, 시스템, 벤처투자 등 계열사 대표들이 선임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캐피탈과 저축은행은 각각 최고경영자 경영승계 계획에 따라 서류 심사, 프리젠테이션 평가, 면접 평가 및 대외 평판조회 등 독립적인 경영승계 절차가 진행됐다.

캐피탈은 지난 16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서 이두호 대표의 1년 연임을 결정했다. 2017년 10월 대표로 선임된 이후 지속적으로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공로를 인정했다. 저축은행은 성명환 현 대표이사가 용퇴하면서 17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의 면접 평가를 거쳐 부산은행 명형국 부행장을 최종 대표 후보로 추천했다.

자산운용은 이윤학 대표가 1년 연임할 예정이다. 2017년 10월 대표 선임 이후 운용자산(AUM) 10조원 달성 등 빠른 성장을 이끌었다는 평가다.

신용정보와 시스템은 김성주 부사장(그룹글로벌부문장)과 지주 김영문 부사장(그룹CIB부문장)을 신규 선임할 예정이다.

벤처투자는 도승환 현 대표가 대표펀드매니저를 겸직하고 있어 지주 김상윤 부사장(그룹감사부문장)을 대표로 선임한다. 도 대표는 자리에서 물러나 대표펀드매니저 업무에 집중할 예정이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