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2021년 영업손실 760억원…사업 재정비로 적자폭 늘어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4.14 18:23
티몬은 14일 금융감독원 공시를 통해 2021년 실적을 공개했다. 티몬 2021년 매출은 1290억원으로 전년 대비 14.7% 감소했다. 지난해 영업손실은 760억원으로 전년 대비 적자폭이 20.4% 늘었다.

티몬 관계자는 "지난해 리더십 교체와 사업전략 재정비 과정에서 불가피하게 영향이 있었던 점을 아쉽게 생각한다"며 "올해 1분기에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이 19% 늘어났고, 위드코로나 분위기로 여행 매출도 반등하고 있다. 새로운 일하는 문화인 스마트워크로 전환을 성공적으로 실현해 올해는 보다 개선된 실적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