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스마트 모니터' 100만대 판매 돌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4.19 11:00
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가 글로벌 시장에서 지난 4월초 기준 누적 판매량 100만대를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2020년 12월 첫 선을 보인 후 16개월 만의 성과다. 1분에 1.5대쯤 판매된 셈이다. 그간 판매된 스마트 모니터의 디스플레이 면적을 모두 합하면 2.8㎢(32인치 기준)로 여의도 전체 면적과 맞먹는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 M8' 제품 이미지 / 삼성전자
올해 1분기에는 최근 출시한 '스마트 모니터 M8'의 인기에 힘입어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40%쯤 증가했다. 이 제품은 미국·독일·프랑스 등 주요 국가에서 사전 판매 물량이 조기에 완판됐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PC 연결 없이도 업무와 학습뿐만 아니라 국내외 다양한 OTT(Over The Top)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올인원 모니터다. 소비자의 변화되는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신모델을 선보였다.

스마트 모니터는 총 11종의 라인업을 갖췄다. UHD 해상도의 M7(43·32인치), FHD 해상도의 M5(32·27인치), 슬림한 디자인과 홈 오피스 기능을 강화한 UHD 해상도의 M8(32인치) 시리즈를 다양한 색상으로 선보였다.

스마트 모니터 M8은 홈오피스·홈스쿨 등이 일상화되고 있는 추세를 반영해 탈부착이 가능한 카메라 '슬림핏 캠'과 화상 솔루션 앱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기존 제품 대비 3분의 1 이하로 얇아진 11.4㎜의 초슬림 두께와 웜 화이트·선셋 핑크·데이라이트 블루·스프링 그린 등 다양한 색상이 구현하는 디자인에 대한 선호도도 높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일상을 더 스마트하게 만들어주는 다양한 편의 기능과 소비자 각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사용할 수 있는 활용성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개념의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모니터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조선미디어그룹의 ICT 전문매체 IT조선은 창간 13주년을 맞아 메타버스 ESG 콘퍼런스(행사 페이지 바로가기)를 진행한다. 사전등록자(사전등록페이지 바로가기)에게는 추첨을 통해 네오스마트펜과 무선충전 마우스 패드를 증정한다.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