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5월 2일 초실감형 메타버스 베타 오픈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22.04.28 18:44
서울시와 서울기술연구원은 서울의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해 민간-공공의 경제, 사회, 문화에 기여 가능한 초실감형 메타버스 서비스를 5월 2일 시범 오픈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메타버스 분야 빅테크기업인 쓰리디팩토리가 자체 보유한 메타버스 기술을 통해 서울기술연구원이 기획한 기술이 구현, 실증된다. 양측은 향후 서비스 확장 방안 연구를 수행 중이다.

서울시가 5월 2일 시범 오픈하는 초실감형 메타버스 서비스 / 서울기술연구원
초실감형 메타버스는국내최초로 언리얼 엔진 5로 개발됐다. 서울시청 광장 일대와 실내 행사장 등으로 구성된 가상공간을 기반으로 실시간 동기화 기술이 적용돼 계절과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실시간 공공정보 서비스는 물론 화면 공유 기능과 외부 영상 스트리밍이 가능한 화상채팅 시스템, 해외 방문자들을 위한 번역 시스템 등을 제공한다.

서울시 경제정책과에서는 최근 증가하는 가상세계 및 메타버스 수요를 서울시의
신산업육성 경제정책에 관련 내용을 반영한다. 향후 다양한 스마트기술들을 집약해 온라인
가상공간에 서울시 주요 거점 일대의 산업‧관광 자원을 구현하고 경제활동을 연계, 고도화해
메타경제 실현을 위한 계획을 수립 및 추진할 예정이다.

서울시 공간정보담당관에서는 3D S-MAP을 향후 경제‧문화 등 테마별 메타버스 공간들과
실시간으로 연계해 가상 실감형 확장 서비스를 제공하고, 육조거리 재현 등 시민들이 현실에서 체험할 수 없는 실감형 서비스를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시 초실감형 메타버스 플랫폼은 5월 2일 서울기술연구원 홈페이지와 쓰리디팩토리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아 접속할 수 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